보도자료

원안위, 월성 2호기 계획예방정비 후 임계 허용
작성자 : 허성수 등록일 : 2019-07-19 조회 : 454

원안위, 월성 2호기 계획예방정비 후 임계 허용



□ 원자력안전위원회(이하 원안위)는 금년 6월 16일부터 정기검사를 실시한 월성 2호기의 임계*를 7월 19일 허용하였습니다.
  * 정상출력에 도달하기 위해 핵분열 연쇄반응이 지속적으로 일어나, 이로 인해 생성되는 중성자와 소멸되는 중성자가 같아 중성자수가 평형을 이루는 상태
 ㅇ원안위는 이번 정기검사에서 임계 전까지 수행해야 할 96개 항목에 대한 검사를 실시한 결과, 앞으로 원자로 임계가 이루어 질 수 있음을 확인하였습니다.

□ 특히, 발전소 내부에서 사용하는 전력을 공급하는 변압기에서 일부 손상이 발견되어 변압기 전체를 예비품으로 교체한 후 그 안전성을 점검하였고,
 ㅇ사용후핵연료 습식 저장조 내부를 점검하고 일부 손상부위 보수 진행상황 및 건전성을 확인하였습니다.

□ 아울러, 가압기 증기배출밸브 배관 교체, 재환수집수조 여과기 성능개선, 주발전기 여자변압기 보호설비 개선작업 등의 적절성을 확인하였습니다.

□ 이와 함께, ‘후쿠시마 후속대책*’ 및 ‘타원전 사고‧고장 사례 반영’ 등 안전성 증진대책의 이행상황을 점검하였습니다.
   * 월성 2호기 해당 40개 항목 중 35건은 조치 완료되었고 5건은 이행중

□ 원안위는 앞으로 출력상승시험 등 후속검사(9개)를 통해 정기검사를 최종 마무리할 예정입니다.
이전 top